시작페이지로  즐겨찾기등록  날씨정보  교차로
     
  2018년 12월 19일 수요일             기획 | 경제 | 사회 | 문화 | 교육 | 생활 | 건강 | 지역종합 | 사설ㆍ오피니언 | 시사만평    

  

오늘 방문자 : 1,851명
어제 방문자 : 2,771명
Total : 18,747,486명

  

아이디 
비밀번호 


아이디/패스워드
책은 인생의 험준한 바다를 항해하는데 도움이 되게끔 남들이 마련해 준 나침판이요, 망원경이요, 육분의(고도를 재는 계기)요, 도표다. - 베네트 -
자만은 자멸을 가져올 수 있다. - 이솝 -
소크라테스처럼 자기의 지혜는 가치가 없다고 생각하는 자야말로 가장 현명한 자이다. - 플라톤 -

 

 

' (붓가는대로) 순국선열 음악회를 열며'
[2018-12-06]

 

제79회 순국선열의 날에 즈음 구천九天을 떠돌 순국선열의 고혼을 위로하는 음악회 겸 고3학생들의 진학을 위한 수능준비에 바쁘게 산 지친 몸과 마음을 수준 높은 음악 치유의 장을 열어 잠시라도 여유로움을 만끽해보라는 힐링 콘서트를 선사하게 됨에 기쁘기 그지없다.
여기에 우리나라최고성량의 가수 조영남 선생을 모시게 되어 또한 기쁘기 한량없다. 우연이지만 그의 18번 제비를 연주함에 따라 밥맛을 잃을 절도로 조바심이 났다. 음악회는 말로 인사를 하지 않는 고로 노래를 부르거나 기악으로 대신하기에 어설픈 색소폰 연주로 인사드리게 됨이 겸연쩍다.
이제는 모든 일을 접을 나이고 호흡이달려 아일랜드 민요 oh danny boy 의 변주곡이 색소폰주자의 졸업곡격인바 죽을 때 까지 불어도 내겐 불가능하단다. 제비역시 군무 중 공상으로 호흡폐쇄증인 내게 모후배가 형님 불다가 졸도할 수 있으니 곡을 바꾸는게 좋겠다는 권유를 받기도 했다. 하지만 난 죽기로 서니 못할 바 없다고 작정 똑같은 나팔 두 개로 단 시간에 입모양을 만들기 위해선 집과 학원에서 연습한 것은 나 나름 조영남선생을 예의를 갖추어 초청하고자 함이었다.
음악에 해박한 마니아는 연주자가 무대에 오르는 순간 최 고수 주자와 비교 평가하기에 고령자거나 초보자를 막론하고 관대히 봐주지 않는 습성이 있다. 그래서 미숙련자가 한번해보라고 권한다고 주책없이 함부로 나서는 것을 자제해야 함을 진즉에 잘 아는 터이다. 그러기에 청중은 무섭고 냉정하고 거기엔 한 치의 양보나 용서가 없음도 잘 아는 바다. 그러함에도 불구 우리광복회는 평균연령 70세가 넘는 고령자들로 구성된 단체이기에 앞장 설수밖에 없는 어려움을 밝히어 변명함이다.
선대의 흠집을 감추려고 똬리 로 치부를 가리려고 역사를 가르치지 않은 간악무도한 친일파 후손위정자들…
그들은 천벌이 내려 옥중에 죄 값을 치르고들 있지만 아직도 지하 요소요소지하에 기생하며 해코지 하는 뉴 라이트 등이 척결되어야 할 과제이다. 이들의 해악으로 인해 구천九泉을 헤 메일 순국선열과 생존지사들 그 유가족은 심적 물적 고충으로 고달프기 그지없다.
오늘 이 자리는 역사를 잘 가르치지 않아 잘 모르는 학생들이최소한 순국선열 / 호국영영의 구분은 지을 수 있어야만 비로소 애국애족 정신발양發揚을 할 수 있다고 보기 때문이다.
내가 ‘제비’ 곡을 연주하는 이유는 진행순서 인사말과 같이 이곡은 스페인에 300년간을 지배받은 멕시코독립투사들의 한 서린 망향가이기에 동병상련의 아픔을 달래고픈 간절한 마음의 발로이다. 우리가곡 선구자에 버금 비유되는 곡이기에 얼굴을 붉히며 연주하게 됨은 가인식성可認識性이 풀릴 것 같은 객 나 적 마음가짐에서다.

 

 

   
 

 

참 여 자 내     용 점    수

본 기사에 대한 나의 생각 쓰기 - 여러분의 참여를 기다립니다. -

참여자 ☞ 이름 :   비밀번호 :   점수(본기사) :
자동등록방지
내   용 ☞
                
No '지역종합'와 관련된 최신 기사 기자 날짜
1627 (한마디 더)중앙일보 12월 11일 화용일 18면   거창시사뉴스 2018-12-13
1626   50년의 역사 새롭게 도약하는 합천청년회의소!   거창시사뉴스 2018-12-13
1625  거창군, 브라보․부르미 택시 주민설명회 개최   거창시사뉴스 2018-12-13
1624 남상면, 지역민과 귀농·귀촌인 소통화합행사   거창시사뉴스 2018-12-13
1623 거창군, 이장 역량강화 워크숍 개최   거창시사뉴스 2018-12-13
1622  경남도립거창대학 2018학년도 2학기 평생교육원 수료식 개최   거창시사뉴스 2018-12-13
1621 (편집국 소리)혼돈(混沌).   거창시사뉴스 2018-12-13
1620 (중앙평론)산중무역일(山中無曆日)   거창시사뉴스 2018-12-13
1619 (부가는 대로)지속적인 주입   거창시사뉴스 2018-12-13
1618 한파 대비 한랭 질환 건강수칙 지켜주세요   거창시사뉴스 2018-12-06

 

 

포토뉴스
 
거창군, (구)서흥여객 부지 활용
거창군, 대학생들과 청년+지역사
2019년 밭작물공동경영체 육성지
거창지역자활센터, ‘2018년 거창
거창사과원예농협, 농협양재유통
 
 
(부가는 대로)지속적인 주입
(중앙평론)산중무역일(山中無曆
(편집국 소리)혼돈(混沌).

(사설)정치적 입지 확대에 군민들 희생양 삼지 마라?

'이전이냐', '현 위치냐'를 놓고 갈등중인 거창법조타운 해법을 찾기 위한 5자 협의체가 12월 5일 오후 거창군청 상황실에서 2차 회의를 개최했다. 이날 5자...

 
거창대성중 조민석 군, 제9회 2018 전국 중학생 생활법 퀴즈대회 ‘은상’

거창대성중학교(교장 박홍재) 3학년 조민석 군이 법무부가 주최한‘제9회 전국 중학생 생활법 퀴즈대회’에서 은상을 수상하였다. 조민석 군은 온라인 예선을 우수한 성적으로 통과...

 

....

   

  

 

거창시사뉴스     경서교차로

(명칭) 인터넷신문 (등록번호) 경남 아00136 (등록연월일) 2011.4.4
(제호) 거창시사뉴스 (발생인.편집인) 이안나 (전화번호) 055-945-1809 (교차로) 055-942-6613 (팩스) 055-943-0406
(발행소) 경남 거창군 거창읍 대동리 905-1
(발행연월일) 2013.7.19 (청소는보호책임자) 정영미
Copyright ⓒ 2004  거창시사뉴스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