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작페이지로  즐겨찾기등록  날씨정보  교차로
     
  2019년 3월 27일 수요일             기획 | 경제 | 사회 | 문화 | 교육 | 생활 | 건강 | 지역종합 | 사설ㆍ오피니언 | 시사만평    

  

오늘 방문자 : 1,142명
어제 방문자 : 2,337명
Total : 18,942,720명

  

아이디 
비밀번호 


아이디/패스워드
많이 웃는 자는 행복하고, 많이 우는 자는 불행하다. - 쇼펜하우어 -
죄를 짖지 않고 사는 사람은 아무도 없다. - D.카토 -
현명한 사람은 어리석은 자가 현자로부터 배우기보다도 많은 것을 우자로부터 배운다. - 카토 -

 

 

'거창군-공무원연금공단, 은퇴자 공동체마을 업무협약 체결'
[2019-02-21]

 

퇴직공무원 유치기반 마련으로 귀농‧귀촌 1번지 재도약

거창군은 지난 20일 오전 군청 회의실에서 공무원연금공단과 ‘은퇴자 공동체마을’ 업무협약(MOU)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이날 협약에는 정남준 공무원연금공단 이사장, 구인모 거창군수를 비롯한 관계자 8여 명이 참석했다.
이번 협약을 통해 거창군과 공무원연금공단은 상호 보유하고 있는 인적, 물적 자원의 협력을 바탕으로 공무원연금생활자의 귀농귀촌을 지원하여 지역사회 활성화에 공헌할 수 있도록 공동노력 하기로 했다.
협약의 주요내용은 △귀농귀촌을 희망하는 공무원연금생활자의 모집 및 추천 △퇴직공무원과 거창군과의 교류지원 △지역농산물 판매지원 등 기타 양 기관이 필요하다고 인정하는 업무의 교류 협력이다.

은퇴자 공동체마을 입주자들은 자치규약에 따라 자율적으로 농작물을 키우고 수확하며, 봉사활동과 건강관리, 자연·문화체험 등도 함께 한다. 구인모 거창군수는 “공무원관리공단과의 업무협약을 시작으로 양 기관이 서로 상생발전 할 수 있도록 지속적으로 교류를 확대해 나갈 예정이며, 귀농·귀촌을 희망하는 분들의 안정적인 정착과 맞춤형 소득작목을 보급하는 등 지역 사회 정착을 위한 행정적 지원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참 여 자 내     용 점    수

본 기사에 대한 나의 생각 쓰기 - 여러분의 참여를 기다립니다. -

참여자 ☞ 이름 :   비밀번호 :   점수(본기사) :
자동등록방지
내   용 ☞
                
No ''와 관련된 최신 기사 기자 날짜
14  다가오는 입추 익어가는 벼   거창시사뉴스 2018-08-02
13  결구 작업하는 고랭지 배추밭   거창시사뉴스 2018-07-05
12  거창, 단무지용 무 수확   거창시사뉴스 2017-11-02
11  거창몰   거창시사뉴스 2017-09-14
10  “만추의 그네타기”   거창시사뉴스 2016-11-24
9  왕의 열매 거창 아로니아 수확   거창시사뉴스 2016-07-21
8  매화향 그윽한 봄 들녘   거창시사뉴스 2016-03-24
7 임부륙의 만나고 싶다 그사람 6   거창시사뉴스 2015-06-10
6  거창한거창 심포니윈드오케스트라창단 연주회 성황리에 열다   거창시사뉴스 2015-05-21
5  ‘거창 남덕유산 고로쇠 수액 첫 채취’   거창시사뉴스 2015-02-25

 

 

포토뉴스
 
거창군 농.축협조합장 후보 등록
웃음
만평
2019년 제1차 거창군 지역사회보
함양군, 해빙기 급경사지 민관
 
 
(붓가는 대로)富를 멀리한즉 명
(중앙평론)송계사에서
(편집국 소리)각하! 시원하시겠

(사설)5년 갈등 거창구치소 주민투표로 해법 나오나

지난 10일 거창군은 법무부가 거창 구치소 이전 문제를 주민투표로 결정할 수 있다는 답변을 내놨다고 밝혔다. 군은 행정안전부도 “주민투표를 긍정적으로 검토...

 
웃음

웃음을 전도하는 노전 김종철......

 
   

  

 

거창시사뉴스     경서교차로

(명칭) 인터넷신문 (등록번호) 경남 아00136 (등록연월일) 2011.4.4
(제호) 거창시사뉴스 (발생인.편집인) 이안나 (전화번호) 055-945-1809 (교차로) 055-942-6613 (팩스) 055-943-0406
(발행소) 경남 거창군 거창읍 대동리 905-1
(발행연월일) 2013.7.19 (청소는보호책임자) 정영미
Copyright ⓒ 2004  거창시사뉴스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