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작페이지로  즐겨찾기등록  날씨정보  교차로
     
  2019년 4월 19일 금요일             기획 | 경제 | 사회 | 문화 | 교육 | 생활 | 건강 | 지역종합 | 사설ㆍ오피니언 | 시사만평    

  

오늘 방문자 : 317명
어제 방문자 : 1,748명
Total : 19,008,465명

  

아이디 
비밀번호 


아이디/패스워드
죄를 짖지 않고 사는 사람은 아무도 없다. - D.카토 -
단 한 권의 책밖에 읽은 적이 없는 인간을 경계하라. - 디즈렐리 -
매일 중에서 가장 헛되게 보낸 날은 웃지 않은 날이다. - 상포르 -

 

 

'거창사과원예농협, 조합원에 우량 사과묘목 공급'
[2019-03-21]

 

거창사과원예농협(조합장 윤수현)은 3월 20일 청과물종합처리장에서 사과 품종개량 및 신규과원을 조성하는 조합원에게 우량 사과묘목을 공급했다.

거창사과원예농협은 묘목상인들의 가격적 횡포에 있어, 농민을 보호하고, 건전한 종자거래시장을 만들기 위해 매년 실시하고 있다.

사과 묘목 구입과 관련해서 농민들의 불만을 유형별로 살펴보면, 묘목 품질에 관련된 사항이 많고, 묘목 값이 지나치게 비싸고 묘목시장 시세가 형성되지 않아 가격 선정의 어려움 등 많은 문제가 있었다.
이러한 문제를 해결하고자 본 조합은 신뢰도 높은 공급처에서 우수한 묘목을 선발해 조합원에게 공급했다.

거창사과원예농협은 본 지역 기후가 더 이상은 사과가 생육하기에 적합하지 않은 환경으로 변화하고 있다는 것을 판단하고 착색이 일반 부사와 홍로보다 10일정도 빠른 후브락스(후지계열), 자홍(홍로계열)을 선택했다.

윤수현 조합장은 “농민이 직접 우수품종을 선별하기가 힘들고 적은 수량으로 장거리 묘목시장을 직접 찾아다니기가 힘들지만, 우리 농협이 과수전문 농협으로 과수 농업인을 대표하여 우수한 묘목을 찾아 공급하기 위해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거창사과원예농협에서 매년 실시하는 우량 묘목 공급으로 점차 거창 지역 묘목시장의 안정화에 도움을 주는 것으로 보인다.

 

 

   
 

 

참 여 자 내     용 점    수

본 기사에 대한 나의 생각 쓰기 - 여러분의 참여를 기다립니다. -

참여자 ☞ 이름 :   비밀번호 :   점수(본기사) :
자동등록방지
내   용 ☞
                
No ''와 관련된 최신 기사 기자 날짜
14  다가오는 입추 익어가는 벼   거창시사뉴스 2018-08-02
13  결구 작업하는 고랭지 배추밭   거창시사뉴스 2018-07-05
12  거창, 단무지용 무 수확   거창시사뉴스 2017-11-02
11  거창몰   거창시사뉴스 2017-09-14
10  “만추의 그네타기”   거창시사뉴스 2016-11-24
9  왕의 열매 거창 아로니아 수확   거창시사뉴스 2016-07-21
8  매화향 그윽한 봄 들녘   거창시사뉴스 2016-03-24
7 임부륙의 만나고 싶다 그사람 6   거창시사뉴스 2015-06-10
6  거창한거창 심포니윈드오케스트라창단 연주회 성황리에 열다   거창시사뉴스 2015-05-21
5  ‘거창 남덕유산 고로쇠 수액 첫 채취’   거창시사뉴스 2015-02-25

 

 

포토뉴스
 
거창사과원예농협, 조합원에 우
거창소방서, 소방차에게 길을 비
1919년 100년 전 거창의 3.1운동
웃음
거창군, 생애 첫 주민등록증 발
 
 
(붓가는 대로) 노년의 건강을 나
(중앙평론)美女라는 말은?
(편집국 소리)이채 시(詩)

(사설)계륵(鷄肋)이 된 연극제 상표권 계약?

거창군은 최근 논란이 되고 있는 거창국제연극제 상표권 이전계약에 대해 군이 거액의 해약금을 주고 배상해야 된다는 소문이 사실이 아님을 밝혔다. 군은 지...

 
(웃음)

노전 김종철...

 
   

  

 

거창시사뉴스     경서교차로

(명칭) 인터넷신문 (등록번호) 경남 아00136 (등록연월일) 2011.4.4
(제호) 거창시사뉴스 (발생인.편집인) 이안나 (전화번호) 055-945-1809 (교차로) 055-942-6613 (팩스) 055-943-0406
(발행소) 경남 거창군 거창읍 대동리 905-1
(발행연월일) 2013.7.19 (청소는보호책임자) 정영미
Copyright ⓒ 2004  거창시사뉴스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