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작페이지로  즐겨찾기등록  날씨정보  교차로
     
  2020년 8월 8일 토요일             기획 | 경제 | 사회 | 문화 | 교육 | 생활 | 건강 | 지역종합 | 사설ㆍ오피니언 | 시사만평    

  

오늘 방문자 : 3,118명
어제 방문자 : 4,910명
Total : 21,211,828명

  

아이디 
비밀번호 


아이디/패스워드
현명한 사람은 어리석은 자가 현자로부터 배우기보다도 많은 것을 우자로부터 배운다. - 카토 -
자만은 자멸을 가져올 수 있다. - 이솝 -
죄를 짖지 않고 사는 사람은 아무도 없다. - D.카토 -

 

 

'(사설)계륵(鷄肋)이 된 연극제 상표권 계약?'
[2019-04-11]

 

거창군은 최근 논란이 되고 있는 거창국제연극제 상표권 이전계약에 대해 군이 거액의 해약금을 주고 배상해야 된다는 소문이 사실이 아님을 밝혔다.
군은 지난 8일 거창언론인협회에서 요구한 기자회견을 열어 행정복지국장이 직접 거창국제연극제 상표권 이전과 관련된 군의 해약금 배상우려 등 잘못된 소문에 대한 해명과 그간 추진사항을 주요내용으로 설명하고, 앞으로 거창국제연극제 정상화에 대해 최선을 다할 것을 밝혔다. 군은 계약의 해약은 명시적인 해약의사가 있어야 가능한데 군은 해약의사가 전혀 없으므로 해약이 아니며 해약금 배상도 있을 수 없다고 설명했다.
참석한 기자들은 해약 시 20배 배상은 법에도 없는 계약 이며, 상대방이 해지 할 경우 배상 재정 능력이 없는 자와 불공정 계약으로 바야 한다. 연극제 상표권이 진흥회에서 집행위 위원장 명의로 무상 양도된 시점에 대한 명확한 사실 확인을 통한 재협상 요구, 실질적으로 연극제 개최 자료 및 실적 참고, 정주환 전.군수 재임시절 육성한 군 사업으로 성장한 연극제 상표권 매입은 재고해야 하며 매입금액이 군민의 눈높이에 맞지 않는다 .등 질타 봇물 이뤘다.
이어 거창군의회는 지난 9일 오전 의회 내 소회의실에서 주례회의를 갖고 거창군의 '거창국제연극제' 상표권 매입과 관련해 해당 부서인 문화관광과 이해용 과장을 출석시켜 매입 계약서 상의 문제점을 따지고 대책을 요구했다.
‘거창국제연극제’ 상표권에 대한 감정가는 거창군측은 11억236만9,000원, 집행위원회 측은 26억3,705만1,000원으로 평가됐다고 군은 4월 8일 기자회견을 통해 밝혔다 군의회 측은 언론의 지적과 군의 입장을 더 정확히 파악키 위해 이날 해당 부서장을 출석시켜 문제점을 따지고 담당관의 답변을 들었다.
최정환 의원은 "일반적으로 계약서는 갑 주도로 작성해야 하는데 본 계약서는 마치 을이 작성한 것 같다"최 의원은 "연극제집행위와 거창군과 상표권 매입 계약을 하고 절차를 진행중인데, 현재 (사)거창국제연극제 집행위원회 명의로 연극제와 관련한 또 다른 상표권을 최근 특허출원, 심사 중인데 이는 거창군과의 계약을 무시한 상식밖의 일"이라고 지적했다.
권재경 의원은 "이 계약서 초안작성은 누가 만들었냐?"고 묻자 군 담당관은 "집행위측에서 작성해와 검토를 거쳤다"고 하자, 권 의원은 "계약서는 갑이 주도해야지 을이 작성한 것을 검토한다는 것은 안타까운 일"이라고 지적했다.
김종두 의원은 "상표권 매입 협상이 잘 안될 경우 연극제 개최는 어떻게 되냐"고 묻자, 담당관은 "상표권 매입 마무리 전에는 개최가 곤란하다"고 답했다.
갑과 을이 뒤바뀐 연극제 상표권 매입 계약은 군민들의 여론 수렴을 전혀 하지 않은 채 연극인들의 정치력에 휘둘린 것은 아닌지? 또한 보이지 않는 손의 힘인지? 지금이라도 늦지 않았다. 잘못된 계약 바로잡아야 한다.

 

 

   
 

 

참 여 자 내     용 점    수

본 기사에 대한 나의 생각 쓰기 - 여러분의 참여를 기다립니다. -

참여자 ☞ 이름 :   비밀번호 :   점수(본기사) :
자동등록방지
내   용 ☞
                
No '오피니언'와 관련된 최신 기사 기자 날짜
1678 (편집국 소리)백선엽과 박원순.   거창시사뉴스 2020-07-23
1677 (붓가는 대로) ME TOO 고위공직자 몰락   거창시사뉴스 2020-07-23
1676 (붓가는대로) 괴질과 풍습의 변화   거창시사뉴스 2020-07-10
1675 (사설)곡예사 같은 정치인 행보   거창시사뉴스 2020-07-10
1674 불행과 행복의 차이는 1%, 1%의 행복.   거창시사뉴스 2020-06-03
1673 (붓 가는대로) 커피 향과 건강   거창시사뉴스 2020-06-03
1672 (편집국소리)고화백전(膏火白煎) : 자신의 재능에 의해 재앙을 초래 하는 것.   거창시사뉴스 2020-05-13
1671 (중앙평론)진달래 꽃길 따라   거창시사뉴스 2020-05-13
1670 (붓 가는대로) 중국을 깔보는 이유   거창시사뉴스 2020-04-09
1669 (중앙평론) 목련꽃 단상(短想)   거창시사뉴스 2020-04-09

 

 

newsread.php?storyboard=news&id=11701&egroup=11701&sid=11701&boardname=포토뉴스
 
거창군 기부문화 활성화로 감사
(붓가는대로) 괴질과 풍습의 변
(사설)곡예사 같은 정치인 행보
거창군, 청년문화예술 기획자 양
‘음식점 생활 방역 철저히’ 안전
 
 
(붓가는 대로) ME TOO 고위공직
(중앙평론)Rosam Amor(장미를 사
(편집국 소리)백선엽과 박원순.

(웃음)노전 김종철

노전 김종철...

 
(사설)곡예사 같은 정치인 행보

지난 1일 거창군의회가 임시회 본회를 열어 후반기 원 구성을 마쳤다. 의장단 구성을 위해 김종두 의원과 표주숙의원이 의장 선출에 출마 김종두 의원이 선출 되며 재선 동안 2번의 의장 경력을 가지게 되었다. 하...

 
   

  

 

거창시사뉴스     경서교차로

(명칭) 인터넷신문 (등록번호) 경남 아00136 (등록연월일) 2011.4.4
(제호) 거창시사뉴스 (발생인.편집인) 이안나 (전화번호) 055-945-1809 (교차로) 055-942-6613 (팩스) 055-943-0406
(발행소) 경남 거창군 거창읍 대동리 905-1
(발행연월일) 2013.7.19 (청소는보호책임자) 정영미
Copyright ⓒ 2004  거창시사뉴스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