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작페이지로  즐겨찾기등록  날씨정보  교차로
     
  2019년 8월 20일 화요일             기획 | 경제 | 사회 | 문화 | 교육 | 생활 | 건강 | 지역종합 | 사설ㆍ오피니언 | 시사만평    

  

오늘 방문자 : 1,730명
어제 방문자 : 4,474명
Total : 19,456,813명

  

아이디 
비밀번호 


아이디/패스워드
오래 사귄 친구보다 좋은 거울은 없다. - 이탈리아 속담 -
독서는 다만 지식의 재료를 공급할 뿐이며, 그것을 자기 것이 되게 하는 것은 사색의 힘이다. - 로크 -
평생토록 길을 양보해도 백보에 지나지 않을 것이며, 평생토록 밭두렁을 양보해도 한 마지기를 잃지 않을 것이다. - 소학 -

 

 

'(한마디 더)60'
[2019-05-30]

 

국민일보 2019년 5월 29일 수용일 1면
“중근의사 기독교묘지에 묻혔다”
사망한뒤 뢰순감옥 인근 에 묻혔다고 러시아 신문에 24건 처음공개 심문내용 사형집행 등 상세보도 “죽음이 두렵지 않다. 고문도 두렵지 않다. 나의 이성과 심장은 일본인들에 의해 병을 얻었다. 죽으면서 나는 기쁘다. 나는 조국해방을 위해 첫 번째 선구자가 될 것이다. 19010년 2월 14일 신문에는 사형선고 소식을 증언 했다는 기사에…
一言居士 曰 이토 히로부미는 천벌을 받았을 뿐이고, 14억 중국인은 나라가 멸망할 때까지 안중근 같은 사람이 지정학적으로 나올 수가 없다. 쪼잔 한 사드 보복을 보라. 나는 오늘 먼 길 병원엘 가면서도 기사를 접하곤 운전 중 임에도 왠지 어깨가 으쓱해지며 기분이 좋아 콧노래를 부르면서 달린다.

 

 

   
 

 

참 여 자 내     용 점    수

본 기사에 대한 나의 생각 쓰기 - 여러분의 참여를 기다립니다. -

참여자 ☞ 이름 :   비밀번호 :   점수(본기사) :
자동등록방지
내   용 ☞
                
No '거창시사뉴스'와 관련된 최신 기사 기자 날짜

 

 

포토뉴스
 
- 웰니스관광 인력양성 3기 입소
- 땀으로 과오를 씻는 농촌 일손
건설업체 관계자 간담회 개최
(사설)산청·함양·거창·합천 자한
거창군 가조면 체육회 이사회 개
 
 
(붓가는 대로)적폐청산
(중앙평론)위천 지재미 골 迦葉
(편집국 소리)도발재미에 맛들인

(웃음)

노전 김종철...

 
 
   

  

 

거창시사뉴스     경서교차로

(명칭) 인터넷신문 (등록번호) 경남 아00136 (등록연월일) 2011.4.4
(제호) 거창시사뉴스 (발생인.편집인) 이안나 (전화번호) 055-945-1809 (교차로) 055-942-6613 (팩스) 055-943-0406
(발행소) 경남 거창군 거창읍 대동리 905-1
(발행연월일) 2013.7.19 (청소는보호책임자) 정영미
Copyright ⓒ 2004  거창시사뉴스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