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작페이지로  즐겨찾기등록  날씨정보  교차로
     
  2019년 6월 16일 일요일             기획 | 경제 | 사회 | 문화 | 교육 | 생활 | 건강 | 지역종합 | 사설ㆍ오피니언 | 시사만평    

  

오늘 방문자 : 3,183명
어제 방문자 : 3,966명
Total : 19,203,743명

  

아이디 
비밀번호 


아이디/패스워드
소크라테스처럼 자기의 지혜는 가치가 없다고 생각하는 자야말로 가장 현명한 자이다. - 플라톤 -
평생토록 길을 양보해도 백보에 지나지 않을 것이며, 평생토록 밭두렁을 양보해도 한 마지기를 잃지 않을 것이다. - 소학 -
세계는 아름다운 것으로 꽉 차 있다. 그것이 보이는 사람, 눈 뿐만 아니라 지혜로 그것이 보이는 사람은 실로 적다. - 로댕 -

 

 

'(한마디 더)60'
[2019-05-30]

 

국민일보 2019년 5월 29일 수용일 1면
“중근의사 기독교묘지에 묻혔다”
사망한뒤 뢰순감옥 인근 에 묻혔다고 러시아 신문에 24건 처음공개 심문내용 사형집행 등 상세보도 “죽음이 두렵지 않다. 고문도 두렵지 않다. 나의 이성과 심장은 일본인들에 의해 병을 얻었다. 죽으면서 나는 기쁘다. 나는 조국해방을 위해 첫 번째 선구자가 될 것이다. 19010년 2월 14일 신문에는 사형선고 소식을 증언 했다는 기사에…
一言居士 曰 이토 히로부미는 천벌을 받았을 뿐이고, 14억 중국인은 나라가 멸망할 때까지 안중근 같은 사람이 지정학적으로 나올 수가 없다. 쪼잔 한 사드 보복을 보라. 나는 오늘 먼 길 병원엘 가면서도 기사를 접하곤 운전 중 임에도 왠지 어깨가 으쓱해지며 기분이 좋아 콧노래를 부르면서 달린다.

 

 

   
 

 

참 여 자 내     용 점    수

본 기사에 대한 나의 생각 쓰기 - 여러분의 참여를 기다립니다. -

참여자 ☞ 이름 :   비밀번호 :   점수(본기사) :
자동등록방지
내   용 ☞
                
No '거창시사뉴스'와 관련된 최신 기사 기자 날짜

 

 

포토뉴스
 
거창전통시장 현대식 공영주차장
만평
● 5월 27일 월요일 세상소식입니
만평
거창군, 골목상권 활성화 문화거
 
 
붓가는 대로) 혁명과 유신(維新)
(중앙평론)빠알간 석류꽃만보면.
(편집국 소리)김원봉이 애국자?

(사설)공무원 갑질 사라져야

그동안 공무원 갑질에 대한 논란이 거창군도 종종 있어 왔다. 지난 12일 국민권익위는 '공무원 비위행위로 인한 피해자의 징계절차 참여 보장 등 권리강화 방...

 
(웃음)

노전 김종철...

 
   

  

 

거창시사뉴스     경서교차로

(명칭) 인터넷신문 (등록번호) 경남 아00136 (등록연월일) 2011.4.4
(제호) 거창시사뉴스 (발생인.편집인) 이안나 (전화번호) 055-945-1809 (교차로) 055-942-6613 (팩스) 055-943-0406
(발행소) 경남 거창군 거창읍 대동리 905-1
(발행연월일) 2013.7.19 (청소는보호책임자) 정영미
Copyright ⓒ 2004  거창시사뉴스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