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작페이지로  즐겨찾기등록  날씨정보  교차로
     
  2019년 9월 21일 토요일             기획 | 경제 | 사회 | 문화 | 교육 | 생활 | 건강 | 지역종합 | 사설ㆍ오피니언 | 시사만평    

  

오늘 방문자 : 4,304명
어제 방문자 : 4,382명
Total : 19,607,682명

  

아이디 
비밀번호 


아이디/패스워드
평생토록 길을 양보해도 백보에 지나지 않을 것이며, 평생토록 밭두렁을 양보해도 한 마지기를 잃지 않을 것이다. - 소학 -
자기 자신의 사상을 믿고, 자기에게 있어서 진실된 것을 믿고, 자기 마음속에서 만인의 진실을 믿는 자 바로 이것이 천재이다. - 에머슨 -
많이 웃는 자는 행복하고, 많이 우는 자는 불행하다. - 쇼펜하우어 -

 

 

'(중앙평론)위천 지재미 골 迦葉寺 에서'
[2019-08-02]

 

仁者는 요산(樂山)이요
知者는 요수(樂水)라고
즉 어진자는 山을 좋아하고 식자는 물을 좋아한다 했으니
송계寺 숲속은 자연미의 극치였다
헌톱날 같은 山정 산허리를 휘감은 구름은
욕녀(浴女)의 가슴에 비로드를 걸친것 같다
한동안 공사(公私)로 분망했다
피곤한 心身에 휴식이란 사경을 헤메는 환자에 진통제 같은것
괜히 속계 속인(俗人)들과 승부 없는 각축전에 피곤했다
밑도 끝도 없는 인생살이
요령도 모르고 바보같이 쫓기고 밀리고 고달프기만 했다
이제는 지나온 나날을 반추하고 반성하며
새로운 도약을 위해 송계사를 찾으련다
바쁠수록 생활의 tempo를 감속시켜 휴식과 여유를 갖고 싶어서다
얼마 남지도 않은 내 인생여로에
수레바퀴의 축도 조이고 기름칠도 하고
가슴속 Brake도 점검 하련다
만산(滿山)홍엽(紅葉)꽃 그늘에
청간옥수(淸澗玉水)맑은 물이 돌무리를 돌아 흐르는데
생활로 달구어온 뜨거운 몸을 청간옥수에 맡기면
마음은 감히 부처의 경지에 이른다
위민위국(爲民爲國)을 외치는
위정자들의 꾸린내 나는 절규가 없어서 더더욱 좋다
다만 육중(肉重)한 흙덩이만이 허공을 나딩구는 느낌뿐
물소리 새소리 풍경소리에 몰아(沒我)되어
은자(隱者)만이 느끼는 무아(無我)지경 이다
모든게 세상 태초라
EVE 가 한잎의 무화과(fig) 잎 새마져도 거부한 채
살금살금 내 곁에 와 안겨주는 복락원의 은밀한 곳이다

※KBS뉴스엔 한국서 제일큰 바위가 위천 자연휴양림 내 지재미골 가섭사 문바위라고 하여 거창공고학생들과(S.H)와서 보곤 필자도 깜짝 놀랐다.

 

 

   
 

 

참 여 자 내     용 점    수

본 기사에 대한 나의 생각 쓰기 - 여러분의 참여를 기다립니다. -

참여자 ☞ 이름 :   비밀번호 :   점수(본기사) :
자동등록방지
내   용 ☞
                
No '지역종합'와 관련된 최신 기사 기자 날짜
1893 (사설)   거창시사뉴스 2019-09-10
1892 (한마디 더)dongA. com 2019. 8. 30 인터넷   거창시사뉴스 2019-09-10
1891 (붓가는 대로) 희기본능   거창시사뉴스 2019-09-10
1890 (편집국 소리)배고파 탈북 했는데.   거창시사뉴스 2019-08-29
1889 림부륙의 발길닫는대로   거창시사뉴스 2019-08-29
1888 (재)거창문화재단, ‘찾아가는 문화나눔 공연’ 열려   거창시사뉴스 2019-08-29
1887 거창소방서,‘거창노인전문요양원 소방시설 안전컨설팅’ 실시   거창시사뉴스 2019-08-29
1886 거창군, 공중화장실 불법 촬영카메라 합동 점검   거창시사뉴스 2019-08-29
1885 고제면, 추석 앞두고 홍로사과 수확 한창   거창시사뉴스 2019-08-29
1884 거창군, 가조온천 활성화를 위한 주민설명회 개최   거창시사뉴스 2019-08-29

 

 

포토뉴스
 
거창군, 가조온천 활성화를 위한
(편집국 소리)배고파 탈북 했는
거창군, 공중화장실 불법 촬영카
거창소방서,‘거창노인전문요양원
(재)거창문화재단, ‘찾아가는 문
 
 
(붓가는 대로) 희기본능
(중앙평론)위천 지재미 골 迦葉
(편집국 소리)배고파 탈북 했는

(사설)

오는 10월 16일 거창구치소 원안 vs 이전 주민투표를 앞두고 지난 2일부터 양측의 기자회견이 경쟁적으로 이루어 지며 진실 혹은 거짓 검증 되지 않은 장밋빛 비...

 
 
   

  

 

거창시사뉴스     경서교차로

(명칭) 인터넷신문 (등록번호) 경남 아00136 (등록연월일) 2011.4.4
(제호) 거창시사뉴스 (발생인.편집인) 이안나 (전화번호) 055-945-1809 (교차로) 055-942-6613 (팩스) 055-943-0406
(발행소) 경남 거창군 거창읍 대동리 905-1
(발행연월일) 2013.7.19 (청소는보호책임자) 정영미
Copyright ⓒ 2004  거창시사뉴스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