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작페이지로  즐겨찾기등록  날씨정보  교차로
     
  2020년 5월 26일 화요일             기획 | 경제 | 사회 | 문화 | 교육 | 생활 | 건강 | 지역종합 | 사설ㆍ오피니언 | 시사만평    

  

오늘 방문자 : 1,391명
어제 방문자 : 4,804명
Total : 20,777,260명

  

아이디 
비밀번호 


아이디/패스워드
단 한 권의 책밖에 읽은 적이 없는 인간을 경계하라. - 디즈렐리 -
세계는 아름다운 것으로 꽉 차 있다. 그것이 보이는 사람, 눈 뿐만 아니라 지혜로 그것이 보이는 사람은 실로 적다. - 로댕 -
죄를 짖지 않고 사는 사람은 아무도 없다. - D.카토 -

 

 

'(편집국소리) 입·개학 연기로 학부모는 진퇴양난!'
[2020-04-01]

 

코로나19바이러스 확산방지를 위해 학교가 입학과 개학을 연기하는 사태가 계속되고 있는 상황에서 학부모들의 고심은 이만저만이 아니다. 감염위험을 최소화 하려는 정부조치엔 수긍하지만 한 달 넘게 아이들이 집에서만 지내야 하니 어른.애 모두 답답함이 말할 수가 없다. 정부에선 제택근무를 권장하고 있다고 하지만 어디 까지나 권장상항 이다보니 회사가 이행하지 않으면 그만이다. 부모 각자가 돌봄을 하는 것이 가장 좋은 방법 이지만 가족 돌봄 휴가는 최대 10일만 사용 가능하고 가족 돌봄 비용 긴급지원은 5일만 지원하고 있는 실정이다 보니 현실은 시골에 있는 부모님들을 동원하는 수밖에 별 도리가 없고, 돌봄 센터를 운영한다고는 하나 그곳에 보낸다는 것도 역시 여럿이 모이는 곳이다 보니 불안하긴 마찬가지라 대부분이 그냥 시골의 부모님께 아이를 맡길 수 밖 에 없는 듯하다.
꼼짝도 못하고 집에만 있는 시간이 길어지다 보니 애들이나 돌보는 할머니 모두가 짜증만 나고, 그러다 보니 덩달아 애. 엄마. 할머니. 남편 모두가 부딪치게 되는 염려가 한 가지 더 늘어나지나 않을지 걱정스럽다. 고용노동부 에서는 재택근무를 하라고 홍보하고 있으나 중소기업 같은 일당백으로 일해야 하는 처지로서는 그림의 떡이 아닐 수 없고, 무급휴가를 하기엔 경제적으로 부담이 따르고, 중소기업의 대부분은 재택시스템이 되어있지 않기 때문에 이 또한 그림의 떡이다. 지방자치단체에선 한 사람당 10만원을 준다. 얼마를 준다 하지만 그 돈이 실제로 그 가정에 얼마나 도움이 될까 싶다. 차라리 중소기업에 재정지원을 해서 아이가 있는 부모가 휴가를 하더라도 대체인력을 써서 문제가 되지 않도록 하던지 한 부모, 맞벌이 가정의 아이들을 부모가 돌볼 수 있도록 그들에게만 실질적으로 지급하고 가족 돌봄 휴가에 대한 가족 돌봄 비용 긴급 지원, 긴급 돌봄 교실이 유기적으로 연결되어 돌아가게 하고, 한 부모, 맞벌이 가정에 가족 돌봄 휴가 예외 기간으로 최소 1달 이상 사용을 하고, 그에 대한 비용 지원을 해주는 것이 실효성이 있지 않을까. 그렇게 해서 돌봄 교사들도 자신들의 아이들을 돌볼 수 있도록 하고 현재 비정규직 교사 혹은 학교에서 근무하는 비정규직 공무원은 코로나19에 의한 개학연기 때문에 학교에 나가지 못해 경제가 어려운 상황 인 것 도 함께 고민하여 정책결정이 필요할 듯. 본인도 올해 초등학교에 입학하는 서울 사는 손자의 입학연기 덕택(?)으로 일주일간 손자와 놀이(?) 실컷 하고 왔지만 언제 끝날지 모르는 코로나19. 힘들어하는 학부모는 물론 손자들 봐주는 할머니들이 늘어나니 한숨도 늘어나는듯하니 이를 어찌해야 할꼬?

 

 

   
 

 

참 여 자 내     용 점    수

본 기사에 대한 나의 생각 쓰기 - 여러분의 참여를 기다립니다. -

참여자 ☞ 이름 :   비밀번호 :   점수(본기사) :
자동등록방지
내   용 ☞
                
No '오피니언'와 관련된 최신 기사 기자 날짜
1672 (편집국소리)고화백전(膏火白煎) : 자신의 재능에 의해 재앙을 초래 하는 것.   거창시사뉴스 2020-05-13
1671 (중앙평론)진달래 꽃길 따라   거창시사뉴스 2020-05-13
1670 (붓 가는대로) 중국을 깔보는 이유   거창시사뉴스 2020-04-09
1669 (중앙평론) 목련꽃 단상(短想)   거창시사뉴스 2020-04-09
1668 (편집국소리) 삶 속의 지혜(智慧)   거창시사뉴스 2020-04-09
1667 (편집국소리) 입·개학 연기로 학부모는 진퇴양난!   거창시사뉴스 2020-04-01
1666 (붓가는대로) 길이 넓고 차대기가 좋다   거창시사뉴스 2020-04-01
1665  (기고문) ‘마스크 결제’ 보이스피싱 수법 주의해야   거창시사뉴스 2020-03-19
1664 (편집국소리) 초혼(招魂)   거창시사뉴스 2020-03-18
1663 (붓가는대로) 코로나 19예방 대처   거창시사뉴스 2020-03-18

 

 

newsread.php?storyboard=news&id=11606&egroup=11606&sid=11606&boardname=포토뉴스
 
중국 닝샹시, 거창군 코로나19
거창군, 노인맞춤돌봄서비스 대
거창군, 바스텍앤오로나엘리베이
거창군, 바스텍앤오로나엘리베이
거창군, 코로나19 무급휴직근로
 
 
(중앙평론)진달래 꽃길 따라
(편집국소리)고화백전(膏火白煎)
(붓 가는대로) 큰절

(사설) 보수의 몰락 출구가 보일까?

사전적 의미로 보수란 보전하여 지킴. 새로운 것이나 변화를 적극적으로 받아들이기보다는 전통적인 것을 옹호하며 유지하려 함. 진보란 정도나 수준이 나아지거...

 
웃음을 주는 노전, 김종철

 ...

 
   

  

 

거창시사뉴스     경서교차로

(명칭) 인터넷신문 (등록번호) 경남 아00136 (등록연월일) 2011.4.4
(제호) 거창시사뉴스 (발생인.편집인) 이안나 (전화번호) 055-945-1809 (교차로) 055-942-6613 (팩스) 055-943-0406
(발행소) 경남 거창군 거창읍 대동리 905-1
(발행연월일) 2013.7.19 (청소는보호책임자) 정영미
Copyright ⓒ 2004  거창시사뉴스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