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작페이지로  즐겨찾기등록  날씨정보  교차로
     
  2024년 2월 28일 수요일       기획 | 경제 | 사회 | 문화 | 교육 | 생활 | 건강 | 지역종합 | 사설ㆍ오피니언 | 시사만평 | 자유게시판   

  

오늘 방문자 : 866명
어제 방문자 : 2,157명
Total : 25,883,771명

  

아이디 
비밀번호 


아이디/패스워드
천재의 램프는 인생의 램프보다 빨리 탄다. - 독일의 시인 -
책 없는 방은 영혼 없는 육체와 같다. - 키케로 -
천재의 램프는 인생의 램프보다 빨리 탄다. - 독일의 시인 -

 

 

'거창군, 여성폭력추방주간 캠페인 시행'
[2023-11-17]

 

함께 만드는 여성폭력 없는 안전한 일상!

거창군은 16일 거창젠더폭력통합상담센터(소장 최윤선)가 거창전통시장에서 김장철을 맞아 시장을 찾은 군민을 대상으로 여성폭력 근절에 대한 관심을 높이기 위해 여성폭력추방주간 캠페인을 시행했다고 전했다.

여성폭력추방주간은 여성폭력방지 기본법에 따라 여성폭력 없는 사회를 위해 여성폭력 방지의 의미를 되새기는 기간으로, 여성가족부에서 2020년부터 매년 11월 25일부터 12월 1일까지를 지정해 운영하고 있다.

이날 캠페인은 ‘함께 만드는 여성폭력 없는 안전한 일상’을 주제로 고무장갑과 신고에도 때가 있다는 의미로 때수건을 홍보물로 나눠 주며 적극적인 홍보 활동을 펼쳐 군민의 큰 호응을 얻었다.

전통시장을 찾은 한 군민은 “최근 여성을 대상으로 하는 무차별 폭행, 살인 등 강력 범죄가 잇달아 벌어지고 있어 걱정이 많았는데, 거창군에 여성폭력 예방을 위해 힘쓰는 기관이 있다는 것을 알게 돼 든든하다”라고 말했다.

최윤선 거창젠더폭력통합상담센터 소장은 “여성폭력 없는 거창을 만들고자 많은 분이 동참해 줘서 뜻깊은 캠페인이 됐다”라며 “앞으로도 지역 내 발생하는 성폭력, 가정폭력 등 복합피해에 대한 전문적인 맞춤형 피해 지원에 힘쓰겠다”라고 말했다.

 

 

   
 

 

참 여 자 내     용 점    수

본 기사에 대한 나의 생각 쓰기 - 여러분의 참여를 기다립니다. -

참여자 ☞ 이름 :   비밀번호 :   점수(본기사) :
자동등록방지
내   용 ☞
                
No ''와 관련된 최신 기사 기자 날짜
19  앗! 나의 실수.....   거창시사뉴스 2020-03-18
18  거창군, 터미널에 공무원 배치 ‘코로나19 유입 차단’ 총력   거창시사뉴스 2020-02-20
17  면역력에 좋은 거창 고로쇠 수액 드세요   거창시사뉴스 2020-02-13
16  축구 꿈나무들의 전지훈련   거창시사뉴스 2020-01-16
15  거창군 포토뉴스   거창시사뉴스 2019-12-05
14  다가오는 입추 익어가는 벼   거창시사뉴스 2018-08-02
13  결구 작업하는 고랭지 배추밭   거창시사뉴스 2018-07-05
12  거창, 단무지용 무 수확   거창시사뉴스 2017-11-02
11  거창몰   거창시사뉴스 2017-09-14
10  “만추의 그네타기”   거창시사뉴스 2016-11-24

 

 

포토뉴스
 
거창읍, 주민과 소통하는 ‘청렴
(만평)거창군,겨울스포츠 전지훈
(웃음)
거창군, 2024년 신규 착한가격업
좌파소고
 
 
(붓가는 대로)설날의 뜻
(편집국 소리)유단취장(有短取長

(사설)거창군 16억 마을상수도 위탁관리업 수의계약 논란

거창군이 마을상수도 위탁관리 사업 업체 선정과 관련, MBC경남은 지난 15일과 16일 이틀에 걸쳐 '수상한 수의계약…단체장에 퇴직 공무원까지'라는 제목의 보도...

 
(웃음)

웃음전도사 김종철...

 
   

  

 

거창시사뉴스     경서교차로

(명칭) 인터넷신문 (등록번호) 경남 아00136 (등록연월일) 2011.4.4
(제호) 거창시사뉴스 (발행인.편집인) 이안나 (전화번호) 055-945-1809 (교차로) 055-942-6613 (팩스) 055-943-0406
(발행소) 50133 경남 거창군 거창읍 거창대로 97 2층 / (이메일) kyochkim@naver.com
(발행연월일) 2013.7.19 (청소는보호책임자) 이안나
Copyright ⓒ 2004  거창시사뉴스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