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작페이지로  즐겨찾기등록  날씨정보  교차로
     
  2024년 2월 28일 수요일       기획 | 경제 | 사회 | 문화 | 교육 | 생활 | 건강 | 지역종합 | 사설ㆍ오피니언 | 시사만평 | 자유게시판   

  

오늘 방문자 : 963명
어제 방문자 : 2,157명
Total : 25,883,818명

  

아이디 
비밀번호 


아이디/패스워드
평생토록 길을 양보해도 백보에 지나지 않을 것이며, 평생토록 밭두렁을 양보해도 한 마지기를 잃지 않을 것이다. - 소학 -
배신자는 죄인의 기생충이다. - 사르트르 -
갖지 않은 것을 애태우지 않고, 가지고 있는 것을 기뻐하는 자가 현명한 사람이다. - 에픽테토스 -

 

 

'(나들가게 40)~기회포착~'
[2024-02-05]

 

백인숙

언니야, 인자 날씨가 아침 저녁으로 썰렁 하데이. 세월이 오찌 이리 빠르노 그자. 시간이 가로질러가나
난 가을을 타나봐. 스산하게 바람 불기 시작하만 어쩐지 쓸쓸하다. 허파에 바람이 드는지? 무시 바람든거 맹키로, 아무짝에도 못쓴다 카던데 바람들마…
오! 외로운 천사여!
가을은 너를 닮았구나
나의 쓸쓸함을 채워 줄
그리운 마음 폭풍처럼 꼭 안아 줄
님은 어디에 있는지

언니야, 짱이다. 우리 온니가 온제부텀 시인이 되셨남?
야, 내가 이래 뵈도 학창시절에는 날맀다 아이가? 시만 썼다카믄 국어샘이 비렁빡에 떡하니 걸어 놨었다.
그러키나?
니는 몰랐제? 내가 오째 놀다보이께 잘 몬 걸리가 발목 잽히서 농태꾼한테 시집 오는 바람에 자외선에 농약에 스트레스에 찌들어서 그렇지 속은 여리여리 말랑말랑 청순가련이다.
레알? 언니야, 난 언니의 멋진 모습 첨 봤네.
사람 볼 줄 모르네. 너 아직 멀었다.
하하, 거죽이 하도 빡쎄서 속도 그런 줄 알았지. 언니 지금껏 그랬지만, 나랑은 찰떡궁합, 맞제?.
그나저나 니 맘에 든다카이 나도 기분이 째진다만, 온제 나이는 이러코롬 먹었는지 가는 세월이 아습을 뿐이다.
언니야, 그 머시냐… 사인머시켓인가 시퍼런 포도 있제. 와 씨도 엄꼬 달달하고 연한 거 안있나? 오늘따라 언니가 그 맛처럼 느껴지네.
하모, 영감 할마이들 좋아하는 거 그거 말이제?
그래 맞다. 비싸다 아이가. 아직 사묵기는 쪼매 비싸더라. 머 하기사 요새 채소고 과일이고 안 비싼기 어데 있디. 농민들 노고를 생각하마 그래는 주고 사 묵어야 되지만도 그기 농민들 주무이로 다 들어가나 오데
그나저나 야야~ 그 사인머시켓 있제, 그거 그래도 아직은 흔하지는 않잖아? 식이네가 농사 안 짓나? 메칠 전에 도둑맞았다 카더라
맞나 언니야? 얼매나 묵고 싶었으마 그랬으꼬?
묵고 싶어서 그랬겠나? 따다가 돈 할라꼬 팔아 묵었는 갑지. 반을 다 따갔다는데…
옴마야! 우째 그런일이?
그건 아이지, 주인도 농사 짓는다꼬 태풍에 비에 자나깨나 밭에 나가 노심초사 했을낀데 말이라. 호래이는 오데가서 굶고 있는지, 복장 터진다
언니야, 뭣이든가 먼저 본 놈이 임자다. 애먼 돈도 먼저 집어 묵는 놈이 임자다
그렁께 말이다. 아는 놈은 집어 묵고 모르는 놈은 몰라서 몬 집어 묵고, 세상이 그렇더라
기회를 잘 노리야 되것네. 아빠찬스니 엄마찬스니 요새 시끄럽더라 아이가. 찬스를 잘 잡아라. 머니머니 해도 머니도 최고지만, 그기 최고다. 사람 사는 기 다 그런 거 아이가?
순간포착, 순발력 중요 하데이

 

 

   
 

 

참 여 자 내     용 점    수

본 기사에 대한 나의 생각 쓰기 - 여러분의 참여를 기다립니다. -

참여자 ☞ 이름 :   비밀번호 :   점수(본기사) :
자동등록방지
내   용 ☞
                
No '지역종합'와 관련된 최신 기사 기자 날짜
2945 거창군, 청년 디딤돌통장 참여자 100명 선정   거창시사뉴스 2024-02-22
2944  거창군 여성자원봉사회, 첫 전통시장 릴레이 장보기 참여   거창시사뉴스 2024-02-22
2943  구인모 거창군수, 한국문해교육협회 ‘문해교육상’ 수상   거창시사뉴스 2024-02-22
2942  거창군, 행복감성 공연 참가자 모집   거창시사뉴스 2024-02-22
2941 한마디 더 413   거창시사뉴스 2024-02-22
2940 나들가게41   거창시사뉴스 2024-02-22
2939  정월대보름 달집만들기   거창시사뉴스 2024-02-22
2938 (나들가게 40)~기회포착~   거창시사뉴스 2024-02-05
2937  거창읍, 주민과 소통하는 ‘청렴한 건의함’ 운영   거창시사뉴스 2024-02-05
2936 거창군, 2024년 신규 착한가격업소 모집   거창시사뉴스 2024-02-05

 

 

포토뉴스
 
거창읍, 주민과 소통하는 ‘청렴
(만평)거창군,겨울스포츠 전지훈
(웃음)
거창군, 2024년 신규 착한가격업
좌파소고
 
 
(붓가는 대로)설날의 뜻
(편집국 소리)유단취장(有短取長

(사설)거창군 16억 마을상수도 위탁관리업 수의계약 논란

거창군이 마을상수도 위탁관리 사업 업체 선정과 관련, MBC경남은 지난 15일과 16일 이틀에 걸쳐 '수상한 수의계약…단체장에 퇴직 공무원까지'라는 제목의 보도...

 
(웃음)

웃음전도사 김종철...

 
   

  

 

거창시사뉴스     경서교차로

(명칭) 인터넷신문 (등록번호) 경남 아00136 (등록연월일) 2011.4.4
(제호) 거창시사뉴스 (발행인.편집인) 이안나 (전화번호) 055-945-1809 (교차로) 055-942-6613 (팩스) 055-943-0406
(발행소) 50133 경남 거창군 거창읍 거창대로 97 2층 / (이메일) kyochkim@naver.com
(발행연월일) 2013.7.19 (청소는보호책임자) 이안나
Copyright ⓒ 2004  거창시사뉴스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