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작페이지로  즐겨찾기등록  날씨정보  교차로
     
  2021년 4월 12일 월요일             기획 | 경제 | 사회 | 문화 | 교육 | 생활 | 건강 | 지역종합 | 사설ㆍ오피니언 | 시사만평    

  

오늘 방문자 : 2,692명
어제 방문자 : 2,615명
Total : 22,439,006명

  

아이디 
비밀번호 


아이디/패스워드
소크라테스처럼 자기의 지혜는 가치가 없다고 생각하는 자야말로 가장 현명한 자이다. - 플라톤 -
웃음이 없는 인생은 무의미한 공백과 같다. 웃음은 정서를 가져온다. 웃음을 무엇에 두고 웃느냐에 따라서 사람의 인품을 알 수 있다. - 잠부론 -
오래 사귄 친구보다 좋은 거울은 없다. - 이탈리아 속담 -

 

 

'3·1절 앞두고 극장을 뜨겁게 달구고 있는 ‘귀향’'
[2016-02-25]

 

거창군공무원노조, 귀향 입장권 665매 일괄구매로 불 지펴

사전예매율 1위를 기록하면서 화제를 모으고 있는 영화 ‘귀향’이 24일부터 개봉에 들어갔다. 영화의 주요 촬영지이자 주인공들의 고향인 거창군에서 공무원노조(위원장 김성남)가 나서 입장권 665매를 일괄 구매해 단체관람객 끌기에 나선다고 밝혔다.

김성남 위원장에 따르면 “전 조합원의 설문조사를 한 결과, 조합원과 비조합원을 가리지 않고 전액을 지원하는 쪽으로 의견이 모아졌다”면서 “공무원들의 단체관람이 봄방학 중인 학생들에게도 이어져 개학이후의 단체 관객 몰이에 나서주면 좋겠다”고 전했다.

혼이라도 고향으로 모셔온다는 뜻으로 鬼鄕(Sprits' homecoming)이다. 영화에 영혼의 귀향은 나비의 날개 짓으로 묘사된다. 책 대신 영화라는 문화상품으로 아픈 역사를 몸속에 새기는 역사공부의 의미도 가진다. 영화의 촬영지이자 주인공들의 고향인 거창에서 일으키는 작은 바람이 마중물이 되어 나비효과로 이어지기를 기대해 본다.

이런 분위기에서 군청산하 각 부서에서는 단체관람을 경쟁적으로 이어가는 분위기다. 4·13총선과 군수재선거에 출마한 후보들도 SNS를 통해 귀향의 관람 홍보를 선거전에 활용하면서 다른 지역과는 또 다른 풍경을 연출하고 있다.

영화 귀향이 지역분위기도 바꾸고 있다. 선거분위기가 고조되고 구치소 문제로 오랜 갈등을 이어온 거창에서 모처럼 민심이 하나로 뭉치고 있다. 열띤 선거전도 귀향의 개봉으로 잠시 주춤할 것으로 보인다.

기억은 반복되는 역사를 막는 가장 좋은 방법이다. 거창군 공무원노조가 일으킨 작은 바람이 거창을 흔들고 전국을 강타하기를 바란다. 극장가에는 입장권 발매 후 3일 연속 예매율 1위를 달리고 있다고 한다. SNS도 연일 달아오르고 있다. 많은 학생들이 귀향을 보고 미래세대의 기억에 진한 자국으로 남기를 기대하는 분위기다. 3월 1일을 앞 둔 극장이 뜨거워지고 있다.

 

 

   
 

 

참 여 자 내     용 점    수

본 기사에 대한 나의 생각 쓰기 - 여러분의 참여를 기다립니다. -

참여자 ☞ 이름 :   비밀번호 :   점수(본기사) :
자동등록방지
내   용 ☞
                
No '문화'와 관련된 최신 기사 기자 날짜
925  94개국 기독교인이 함께하는 박옥수 목사 온라인 성경세미나 개최   거창시사뉴스 2020-05-06
924  거창군립한마음도서관, 2020년 상반기 문화강좌 강사 공개 모집   거창시사뉴스 2020-01-16
923 거창 한우가 대한민국이 보증하는 '씨수소'로 선발됐다.   거창시사뉴스 2020-01-09
922  ‘담박영정(淡泊寧靜)’이란 말이 있습니다.   거창시사뉴스 2020-01-09
921  산타할아버지 깜짝선물로 연말을 따뜻하게   거창시사뉴스 2019-12-19
920  우리소리국악원 김진찬 원장의 두 겨울의 찬가 제2회 정기발표에 붙여…   거창시사뉴스 2019-12-09
919  경남도립거창대학, 수시전형 면접 축제의 장으로   거창시사뉴스 2018-10-11
918  거창윈드오케스트라 가을 맞이 『클래식과 재즈의 만남』   거창시사뉴스 2018-08-29
917 2018 녹색곳간거창 농산물대축제에서 한판 놀아보세!   거창시사뉴스 2018-08-29
916  9월 6일은 소통과 화합으로 하나 되는 날!   거창시사뉴스 2018-08-29

 

 

포토뉴스
 
재단법인 거창문화재단, 제23회
한마디 더 311
(만평)거창군 면단위 작은학겨
(웃음)
거창군, 코로나19 감염예방 ‘봄
 
 
(붓가는 대로)밥 한번 먹자
(중앙평론)3.1절 소고
(편집국 소리) 개만도 못한 자식

(사설)2021년 새해가 되면서...

2021년 새해가 시작되면서 부산, 강원도 등 광역시도는 물론 기초자치단체까지 앞 다퉈 우수업체·인력 유치라는 거창한 구호아래 ‘기업하기 좋은 도시’만들기에 ...

 
(웃음)

웃음 전도사 김종철...

 
   

  

 

거창시사뉴스     경서교차로

(명칭) 인터넷신문 (등록번호) 경남 아00136 (등록연월일) 2011.4.4
(제호) 거창시사뉴스 (발생인.편집인) 이안나 (전화번호) 055-945-1809 (교차로) 055-942-6613 (팩스) 055-943-0406
(발행소) 경남 거창군 거창읍 대동리 905-1
(발행연월일) 2013.7.19 (청소는보호책임자) 정영미
Copyright ⓒ 2004  거창시사뉴스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