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작페이지로  즐겨찾기등록  날씨정보  교차로
     
  2021년 4월 12일 월요일             기획 | 경제 | 사회 | 문화 | 교육 | 생활 | 건강 | 지역종합 | 사설ㆍ오피니언 | 시사만평    

  

오늘 방문자 : 2,681명
어제 방문자 : 2,615명
Total : 22,438,917명

  

아이디 
비밀번호 


아이디/패스워드
약속은 태산처럼 해 놓고 실천은 두더지 둔덕 만큼 한다. - C.H.스퍼전 -
자만은 자멸을 가져올 수 있다. - 이솝 -
갖지 않은 것을 애태우지 않고, 가지고 있는 것을 기뻐하는 자가 현명한 사람이다. - 에픽테토스 -

 

 

'[거창맛집] 시원한 바지락 칼국수'
[2016-04-07]

 

오늘 숨겨진 거창맛집 하나 소개합니다.
고창 심원면에서 나는 바지락으로 우려낸 시원한 바지락칼국수
바지락칼국수를 맛볼 수 있는 거창읍 거창원예조합 앞 스토리-빌
아담하면서도 운치있는 례스토랑 분위기의 격조있는 스토리-빌에 들어서는 순간 친절한 여사장님의 따뜻한 미소로 반겨준다.
고창 바지락이 유명한 것은 모두다 아는 사실이다.
싱싱한 바지락으로 우려낸 맑고 진한 육수가 일품이고 칼국수와 바지락이 푸짐하게 조화를 이룬다.
스토리-빌의 밑반찬 또한 깔끔하고 정갈하다.
바지락 칼국수와 함께 먹는 깍두기는 정말 최고이다.
바지락이 푸짐해도 이만큼 푸짐할까?
화학적인 조미료 맛이 아닌 시원한 국물맛이 인상깊게 남는다.
점심한끼 고민하시는 분들은 주저하지 마시고 스토리-빌 고창 바지락칼국수를 자신있게 권해드립니다.
번잡하고 시끌벅적한 곳이 아닌 본연의 맛으로 승부하는 식당입니다.
여행길에서 우연히 만난 귀인 같은 느낌이라고나 할까요?조용하고 운치 넘치는 분위기속의 칼국수집 참 기분좋은 식사를 할 수 있습니다.
봄철 입맛이 없어 걱정이세요?
거창 맛집 시원한 바지락칼국수가 일품인 스토리-빌
깔끔하고 진한 국물맛을 좋아하는 분들께 자신있게 추천할 수 있는
거창의 숨겨진 맛집입니다.

거창원협 앞 스토리-빌 ☎ 055)943-8722

 

 

   
 

 

참 여 자 내     용 점    수

본 기사에 대한 나의 생각 쓰기 - 여러분의 참여를 기다립니다. -

참여자 ☞ 이름 :   비밀번호 :   점수(본기사) :
자동등록방지
내   용 ☞
                
No '문화'와 관련된 최신 기사 기자 날짜
925  94개국 기독교인이 함께하는 박옥수 목사 온라인 성경세미나 개최   거창시사뉴스 2020-05-06
924  거창군립한마음도서관, 2020년 상반기 문화강좌 강사 공개 모집   거창시사뉴스 2020-01-16
923 거창 한우가 대한민국이 보증하는 '씨수소'로 선발됐다.   거창시사뉴스 2020-01-09
922  ‘담박영정(淡泊寧靜)’이란 말이 있습니다.   거창시사뉴스 2020-01-09
921  산타할아버지 깜짝선물로 연말을 따뜻하게   거창시사뉴스 2019-12-19
920  우리소리국악원 김진찬 원장의 두 겨울의 찬가 제2회 정기발표에 붙여…   거창시사뉴스 2019-12-09
919  경남도립거창대학, 수시전형 면접 축제의 장으로   거창시사뉴스 2018-10-11
918  거창윈드오케스트라 가을 맞이 『클래식과 재즈의 만남』   거창시사뉴스 2018-08-29
917 2018 녹색곳간거창 농산물대축제에서 한판 놀아보세!   거창시사뉴스 2018-08-29
916  9월 6일은 소통과 화합으로 하나 되는 날!   거창시사뉴스 2018-08-29

 

 

포토뉴스
 
재단법인 거창문화재단, 제23회
한마디 더 311
(만평)거창군 면단위 작은학겨
(웃음)
거창군, 코로나19 감염예방 ‘봄
 
 
(붓가는 대로)밥 한번 먹자
(중앙평론)3.1절 소고
(편집국 소리) 개만도 못한 자식

(사설)2021년 새해가 되면서...

2021년 새해가 시작되면서 부산, 강원도 등 광역시도는 물론 기초자치단체까지 앞 다퉈 우수업체·인력 유치라는 거창한 구호아래 ‘기업하기 좋은 도시’만들기에 ...

 
(웃음)

웃음 전도사 김종철...

 
   

  

 

거창시사뉴스     경서교차로

(명칭) 인터넷신문 (등록번호) 경남 아00136 (등록연월일) 2011.4.4
(제호) 거창시사뉴스 (발생인.편집인) 이안나 (전화번호) 055-945-1809 (교차로) 055-942-6613 (팩스) 055-943-0406
(발행소) 경남 거창군 거창읍 대동리 905-1
(발행연월일) 2013.7.19 (청소는보호책임자) 정영미
Copyright ⓒ 2004  거창시사뉴스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