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작페이지로  즐겨찾기등록  날씨정보  교차로
     
  2020년 1월 27일 월요일             기획 | 경제 | 사회 | 문화 | 교육 | 생활 | 건강 | 지역종합 | 사설ㆍ오피니언 | 시사만평    

  

오늘 방문자 : 1,719명
어제 방문자 : 3,103명
Total : 20,224,193명

  

아이디 
비밀번호 


아이디/패스워드
책은 인생의 험준한 바다를 항해하는데 도움이 되게끔 남들이 마련해 준 나침판이요, 망원경이요, 육분의(고도를 재는 계기)요, 도표다. - 베네트 -
자기 자신의 사상을 믿고, 자기에게 있어서 진실된 것을 믿고, 자기 마음속에서 만인의 진실을 믿는 자 바로 이것이 천재이다. - 에머슨 -
자기 자신의 사상을 믿고, 자기에게 있어서 진실된 것을 믿고, 자기 마음속에서 만인의 진실을 믿는 자 바로 이것이 천재이다. - 에머슨 -

 

 

'(사설)원숭이도 나무에서 떨어진다'
[2019-12-05]

 

거창원협의 조합장선거 무효소송 및 직무정지 가처분 소송이 맞물려 재판에 군민들의 이목이 집중 되고 있다. 이 두 소송이 오는 12월 19일 창원지방법원에서 심리가 시작 된다. 지난 제2회 전국동시조합장선거에 출마한 거창사과원예농협 오모 후보가 거창선관위로부터 피선거권 없음으로 ‘등록무효’ 판정을 받았다. 거창군선거관리위원회는 4월 8일 오모 후보 피선거권 자격 심사를 위한 위원회를 열어 이같이 결정했었다. 위 결정이 나오자 오씨는 "조합의 겸업에 의한 후보결격사유 판단에 잘못이 있다"며 여러 가지 이유를 들어 거창사과원협을 대상으로 조합장 선거무효 민사소송을 제기했다. 이 소송에 대해 11월 14일 창원지법 거창지원 제2호 법정에서 열린 선고공판에서 재판장은 "후보가 겸업 등으로 결격사유가 있으면 후보등록 전에 후보에게 결격사유를 알려줘야 하는데 그렇지 못한 것은 조합의 잘못이다"며 '이 조합장 선거는 무효"라고 판결했다. 위 판결에 대해 조합측은 고등법원에 항소 했다. 현제 문제는 조합측이 항소를 했지만 항소 이유서와 직무가처분소송에 대한 답변서을 늦게 제출 하여 빈축을 사고 있다. 거창관내 법조인들은 조합장선거무효소송 1심 판결문으로 볼 때 2심, 3심으로 가더라도 뒤집기는 매우 어렵다는 반응을 내 놓았다. 1심 판결 결과만 놓고 볼 때 거창선관위의 피선거권 자격심사 과정에서 법적 검토를 소홀히 한 책임을 면키 어려우며 자칫 거수기로 전락 했다는 비난을 피해 가기 어렵게 될 것이다. 그리고 2심.3심 판결이 1심 판결 내용으로 확정 될 경우 당연직 외에는 전원 교체해야 한다는 여론의 뭇매를 맞을 것이다. 조합 또한 1심 결과로 2심, 3심 재판이 종료 될 경우 특정인을 조합장 만들기 위한 꼼수를 썼다는 오명을 뒤집어 쓸 것이다.
물이 고이면 결국 썩고 악취가 나게 마련인 것은 세상 이치다.
“새 술은 새 부대에 담아야한다”는 우리 속담도 있다. 세상 이치를 거스르면 결국 종국에 초라한 뒷모습만 남기며 삶의 뒤안길로 쓸쓸히 퇴장 하는 것이다.
조합측은 1심 판결에 당당 하다면 항소 후 항소 이유서와 직무정지가처분 소송에 대한 답변서를 늦게 제출 한 배경에 의문을 낮고 있다. 재판으로 시간 끌다가 자칫 패소하면 그 책임을 어떻게 질 것인지도 조합원 및 군민들에게 밝혀야 할 것이다. 1심 법원의 선고로 이미 조합장의 위상은 땅에 떨어졌다. 각종 질타가 만연한 상태다. 이런 사태의 책임을 질 생각은 없는지 묻고 싶다.
박수 칠 때 떠나지 못했음을 두고두고 후회 하지 않기를 바란다.
거창원협이 인적 쇄신을 위해 환골탈퇴 해야 하는 시점에 직면 했다는 거창의 여론이 우세한 현실 속에서 항소심의 결과에 모든 이목이 쏠리고 있다.
때론 원숭이도 나무에서 떨어진다.

 

 

   
 

 

참 여 자 내     용 점    수

본 기사에 대한 나의 생각 쓰기 - 여러분의 참여를 기다립니다. -

참여자 ☞ 이름 :   비밀번호 :   점수(본기사) :
자동등록방지
내   용 ☞
                
No '기획'와 관련된 최신 기사 기자 날짜
1743 (한마디 더 280)“한번속지 두 번 속나” 안철수 호남방문에 싸늘한 정치권   거창시사뉴스 2020-01-22
1742  거창군월성청소년수련원 ‘거창군월성눈꽃캠프’ 실시   거창시사뉴스 2020-01-22
1741  구인모 거창군수, 전통시장 방문 소상공인 격려 및 소통행정 펼쳐   거창시사뉴스 2020-01-21
1740 거창사과원예농협, ‘희망2020 나눔캠페인’참여   거창시사뉴스 2020-01-20
1739  거창소방서장, 설 연휴 대비 현장방문 안전컨설팅 실시   거창시사뉴스 2020-01-20
1738  설 연휴 상수도 24시간 비상 체계 유지   거창시사뉴스 2020-01-17
1737  전국한우협회거창군지부, 설맞이 한우 나눔 행사   거창시사뉴스 2020-01-17
1736 거창군, 동절기·해빙기 수질관리대책 추진한다   거창시사뉴스 2020-01-17
1735  소나무재선충병 발생지 항공 예찰 실시   거창시사뉴스 2020-01-17
1734  거창월성우주창의과학관에서 ‘환일현상’ 포착   거창시사뉴스 2020-01-17

 

 

newsread.php?storyboard=news&id=11445&egroup=11445&sid=11445&boardname=포토뉴스
 
(발길 닫는 대로)색 안경 넘어
거창군, 미래지향적 농업 기틀을
방탄소년단 팬클럽 ‘아미’ 150만
구인모 거창군수, 삶의쉼터 배식
거창군, 시무식으로 경자년 새해
 
 
(중앙평론)大孝終身慕父母(대효
(붓가는대로)동네한바퀴
(편집국 소리)적반하장(賊反荷杖

(사설)거창군 민선 체육회장 취임에 거는 기대

초대 민간 거창체육회장에 정순우 전 군의원이 당선됐다. 정순우 전 군의원은 선거인단 110명 중 109명이 참가한 가운데 지난해 12월 선거에서 42표를 득표했다....

 
웃음을 주는 노전 김종철

.....

 
   

  

 

거창시사뉴스     경서교차로

(명칭) 인터넷신문 (등록번호) 경남 아00136 (등록연월일) 2011.4.4
(제호) 거창시사뉴스 (발생인.편집인) 이안나 (전화번호) 055-945-1809 (교차로) 055-942-6613 (팩스) 055-943-0406
(발행소) 경남 거창군 거창읍 대동리 905-1
(발행연월일) 2013.7.19 (청소는보호책임자) 정영미
Copyright ⓒ 2004  거창시사뉴스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