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작페이지로  즐겨찾기등록  날씨정보  교차로
     
  2020년 4월 3일 금요일             기획 | 경제 | 사회 | 문화 | 교육 | 생활 | 건강 | 지역종합 | 사설ㆍ오피니언 | 시사만평    

  

오늘 방문자 : 1,838명
어제 방문자 : 4,909명
Total : 20,518,178명

  

아이디 
비밀번호 


아이디/패스워드
단 한 권의 책밖에 읽은 적이 없는 인간을 경계하라. - 디즈렐리 -
죄를 짖지 않고 사는 사람은 아무도 없다. - D.카토 -
천재의 램프는 인생의 램프보다 빨리 탄다. - 독일의 시인 -

 

 

'(사설) 4.15총선 미래통합당 소리없는 공천 전쟁?'
[2020-02-20]

 

4.15총선 미래통합당 소리없는 공천 전쟁?
미래통합당 산청.함양거창.합천 선거구 예비후보는 4명으로 강석진 현.국회의원, 신성범 전.의원, 김태호 전.경남지사, 권혜경(권익현 전.의원 딸) 4명이 신청 했다. 공관위는 지난 18~19일 양일간 경남 9개 지역구 후보자 30명에 대한 면접을 진행했다.
공관위는 앞서 권역별로 컷오프, 즉 공천 배제 비율을 달리하기로 하면서 전통적인 강세 지역에서 조금 더 비율을 높게하기로 했다. 이에 따라 영남권의 현역 의원 교체 비율이 다른 지역보다 높을 것으로 예상된다. 미래통합당 공천관리위원회 김형오 위원장은 김태호 전 경남지사가 공천을 신청한 경남 산청·함양·거창·합천 지역구 면접 심사 대상에서 보류된 것과 관련해 "당연한 것 아닌가"라고 말했다. 김 위원장은 지난 19일 국회 의원회관에서 열린 공관위 회의에 앞서 김 전 지사가 경남 산청·함양·거창·합천 지역구 면접 대상에서 배제된 이유에 대한 기자들의 질문에 이같이 답변했다. 다만 김 위원장은 "우리가 별도로 (김 전 지사에게) 연락할 것"이라고 덧붙였다.
미래통합당 관계자는 "김 전.지사의 면접 일정은 미정"이라고 설명했는데, 공관위가 김 전 지사에게 이른바 '험지' 출마를 재차 압박하는 취지로 해석된다.
특히 우리지역은 보수 텃밭으로 공천 당선이라는 방정식이 그동안 유지 되어 왔다. 하지만 금번 4.15총선에 김태호 전.지사가 공천경쟁에 가세하면서 다양한 추측들을 낳고 있다. 김지사의 험지 출마냐? 고향 출마냐? 공천 또는 무소속 출마가 초미의 관심사로 떠올랐다. 여기에 강석진 현.의원의 재선 도전, 신성범 전.의원의 3선도전등 거창지역 민심은 혼란스럽다.
미래통합당 공관위의 결정이 2월말 결론이 나면 후보자들 간 경선룰과 일정이 나올 것으로 보인다. 경남 험지로 분류된 양산 을에는 홍준표 전.지사가 출마 확정적인 가운데 창원 성산에 김태호 전.지사의 출마를 당에서는 강력 희망 하고 있고 두 사람이 공동 선대위원장으로 경남을 동.서로 쌍끌이 바람을 일으켜 낙동강 밸트를 사수 한다는 전략을 세웠으나 김 전.지사의 고향출마 고수로 공관위의 고민이 깊어지는 모양 세다. 그러나 아직은 시간이 있다. 섣부른 예단은 금물이다. 부산에서 거듭 출마한 ‘바보 노무현’에서 출발해 20대 총선에서 이정현(전남 순천), 김부겸(대구 수성갑) 당선으로 상징되는 ‘지역주의 타파’의 정신이 지금은 ‘험지 출마’라는 정치공학적 언어로 희화화되고 있다.
공관위는 후보자 선정에 민의를 담겠다는 상향식 공천의 취지를 살려 세력 챙기기와 의석수 확보에만 혈안이 되어서는 안 된다.
현제 우리지역의 여론은 3선 중진을 원하는 목소리가 많다.
각 군마다 지역발전에 군민들이 목말라 있어 실현 가능한 확실한 ‘비젼제시’로 제대로 일하는 국회의원이 금번 4.15총선에서 당선되기를 희망해본다

 

 

   
 

 

참 여 자 내     용 점    수

본 기사에 대한 나의 생각 쓰기 - 여러분의 참여를 기다립니다. -

참여자 ☞ 이름 :   비밀번호 :   점수(본기사) :
자동등록방지
내   용 ☞
                
No '오피니언'와 관련된 최신 기사 기자 날짜
1667 (편집국소리) 입·개학 연기로 학부모는 진퇴양난!   거창시사뉴스 2020-04-01
1666 (붓가는대로) 길이 넓고 차대기가 좋다   거창시사뉴스 2020-04-01
1665  (기고문) ‘마스크 결제’ 보이스피싱 수법 주의해야   거창시사뉴스 2020-03-19
1664 (편집국소리) 초혼(招魂)   거창시사뉴스 2020-03-18
1663 (붓가는대로) 코로나 19예방 대처   거창시사뉴스 2020-03-18
1662 (사설) 제21대 국회의원 선거 총성 없는 전쟁 돌입   거창시사뉴스 2020-03-18
1661 (사설) 거창군 코로나19 대응 적절한가?   거창시사뉴스 2020-03-05
1660 (편집국소리) 오만하면 망한다   거창시사뉴스 2020-03-05
1659 (붓가는대로) 마음의 풍경   거창시사뉴스 2020-03-05
1658 (사설) 4.15총선 미래통합당 소리없는 공천 전쟁?   거창시사뉴스 2020-02-20

 

 

newsread.php?storyboard=news&id=11562&egroup=11562&sid=11562&boardname=기획
 
거창경찰서, 자율방범대 간담회
계속되는 아림1004운동 후원금
거창군, 1회용품 사용 한시적 허
북상면 이름 없는 천사 마스크
구인모 거창군수, 농특산품 수출
 
 
(중앙평론) 나의 애호 詩
(붓가는대로) 길이 넓고 차대기
(편집국소리) 입·개학 연기로 학

(사설) 제21대 국회의원 선거 총성 없는 전쟁 돌입

(산청.함양,거창,합천) 국회의원 선거구에 출마 할 정당별 공천자가 속속 정해지는 가운데 이제 28일 남았다. 후보자 등록은 오는 26~27일 양일간이다. 사전...

 
웃음을 주는 노전, 김종철

 ...

 
   

  

 

거창시사뉴스     경서교차로

(명칭) 인터넷신문 (등록번호) 경남 아00136 (등록연월일) 2011.4.4
(제호) 거창시사뉴스 (발생인.편집인) 이안나 (전화번호) 055-945-1809 (교차로) 055-942-6613 (팩스) 055-943-0406
(발행소) 경남 거창군 거창읍 대동리 905-1
(발행연월일) 2013.7.19 (청소는보호책임자) 정영미
Copyright ⓒ 2004  거창시사뉴스 All Rights Reserved